브라운아이드걸스 나르샤 남편 황태경 씨가

깜짝 발언을 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14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 스타'에서는

'럽생럽사! 사랑꾼 전성시대' 특집으로 김형규,

김재우, 황제성, 양세찬, 황태경 씨가 출연했습니다.

 

나르샤 남편 황태경 후즈홀딩스 대표 샤워 발언

 

이날 방송에서 황 씨는 오늘 아침에

한 스킨십에 대한 질문을 받았습니다.

황태경 씨는 "아내와 같이 샤워를 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습니다.

 

 

이어 "화장실이 두 개다.

하나는 건식으로 쓰고 다른 하나는 샤워룸이다.

그렇게 일부러 세팅을 하신 것 같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는 "아침에 일어나면 나르샤가 아니라

전인권 씨가 옆에 누워있더라.

그래서 빨리 함께 샤워하러 화장실로

들어간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MC 박나래 씨는

"질문하기가 조심스럽다. 어떤 질문을 해도

19금 대답으로 돌아온다"며

"황태경 씨 남편 지침은 '여자 안 굶기고

밤에 남편의 의무만 잘하면 된다'고

하셨다더라"라고 물었습니다.

 

 

이에 황 씨는 "아내가 성인돌 이미지와

달리 수줍어 하고 여성스럽다.

그래서 매사에 최선을 다하는 편이다.

100%, 1등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