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선수 출신 방송인 정다래(25) 씨가

수영복 입은 모습을 방송에 공개했습니다.

지난 15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

정 씨는 후반전에서 새로운 수영복을

입고 등장했습니다.

 

정다래 몸매 반응, 마리텔 정다래 수영교실

 

시청자들이 "새 수영복이다",

"머리를 말리고 나왔다"며 변화를 알아채자

정 씨는 "새 수영복이 맞다"며

제자리에서 빙그르르 돌았습니다.

 

 

한 시청자가 정 씨에게 "섹시하다"고 하자,

정 씨는 "뭐가 섹시하냐, 다 가렸다"며

정색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이날 정 씨는 방송에서

수영 교실을 열고 호흡법부터

발 차기, 구조 수영 등 다양한

수영 기술을 가르쳤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