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사랑 씨 남동생이

방송에 출연해 화제인데요.

김사랑 씨 남동생은 훤칠한 키와

훈훈한 외모로 관심을 모았습니다.

김사랑 씨 동생 김대혜 씨는

지난달 30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했습니다.

 

 

이날 방송은 김대혜 씨가 누나인

김사랑 씨 집을 찾는 장면이 그려졌습니다.

박나래 씨 등 '나 혼자 산다' 출연진은

김대혜 씨 외모를 보고 감탄했습니다.

 

 

박나래 씨는

"이 집 유전자가 괜찮네"라고

말했습니다.

김대혜 씨는 요리하는 김사랑 씨를

돕기 위해 주방을 서성였습니다.

 

 

하지만 김사랑 씨는

"저 쪽에 가서 가만히 있어줬으면 좋겠다"며

동생 도움을 거절했습니다.

그러자 김대혜 씨는 '나 혼자 산다' 마스코트인

곰인형 윌슨과 셀카 찍기 놀이를 했습니다.

 

 

김대혜 씨는 어머니와 함께

'나 혼자 산다' 촬영장도 찾아왔습니다.

전현무 씨는 "왜 이렇게 잘생긴 분이

계시나 했는데..."라고 말했습니다.

박나래 씨는

"신인 연기자인 줄 알았다"고 했습니다.

 

 

김대혜 씨는

"진짜 뭐 도와줄 거 없냐"며

누나를 도와주려 했습니다.

김사랑 씨가 "그럼 옆에 있는

설거지라도 해달라"고 하자

김대혜 씨는 재빨리 일어나

설거지를 했습니다.

 

 

남동생이 있는 박나래 씨와 한혜진 씨는

"이런 남동생은 없다"며 감탄했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