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로이킴이 배우 김태리 씨를

이상형으로 꼽았는데요.

로이킴은 지난 10일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했습니다.

 

냉장고를 부탁해 로이킴 김태리 이상형

 

이날 MC 김성주 씨가"신민아, 임수정 씨 등

그동안 이상형을 굉장히 많이 언급했다"고 입을 열자

그는 "연예 뉴스 같은 거 보다가 '예쁘시다' 생각한

분들 언급한 것"이라고 했습니다.

로이킴은 "이상형으로 언급했던 분을 실제로

만나게 되면 뭔가 굉장히 불편하더라"라고 했습니다.

 

 

함께 출연한 정용화 씨가

"그분이 '네가 날 좋아하는구나?'하는 눈빛으로

봐서 그런 거냐"고 묻자 로이킴은 고개를 끄덕였습니다.

정용화 씨는 "원래 같았으면 그냥 인사할 텐데

괜히 그 얘기를 알기 때문에 그분이 오히려 조심하는

게 있다"고 맞장구쳤습니다.

 

 

로이킴은 "그래서 그 이후로는 이상형

물어보시면 대답을 안 한다"고 했습니다.

김성주 씨가 "그럼 마지막으로 한번만

요즘 이상형에 대해 얘기해달라"고 하자

로이킴은 배우 김태리 씨를 이상형으로 꼽았습니다.

 

 

덧붙여 "실제로 만난 적은 없다.

그리고 실제로 안 만났으면 좋겠다"면서

"이런 얘기했으니까 또 실제로 만나게

되면 (김태리 씨가) 불편해할 수도 있고"라고 했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