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손현주 씨가 '거지짤'

탄생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습니다.

22일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는

손현주, 장혁 씨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습니다.

 

현장토크쇼 택시 손현주 거지짤 탄생 반전 실화

 

이날 방송에서 MC 오만석 씨는

두 사람이 '거지연기 선구자'라고 언급했습니다.

 

 

이에 장혁 씨는

'거지 연기요?'라며 당황했습니다.

자료 화면에는 KBS2 드라마 '추노'에

이대길 역으로 출연한

장혁 씨가 등장했습니다.

 

 

손현주 씨는 자신의 '거지짤'을 접하고

"저거 언제 없어져"라며 웃었습니다.

 

 

그는 "거지 아니고 운명철학자예요.

책을 쥐고 있잖아요"라며

2004년 MBC '베스트극장-형님이 돌아왔다'에서

자신이 맡았던 역할을 소개했습니다.

 

 

손현주 씨는

"저 분장 제가 한겁니다"라며

'거지 분장' 팁을 공개했습니다.

 

 

그는

"신문지를 태운 물로 베이스를

바르고 마른 다음에 한번 더 바르면

저 정도 나온다"고 했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