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식당'에 출연 중인 배우

정유미(34) 씨가 '빨래 여신'에 등극했습니다.

지난 28일 방송된 '윤식당'에서는

정유미 씨가 일과를 마치고 돌아와 빨래를

하는 장면이 등장했습니다.

 

윤식당 정유미 빨래 여신

 

이 장면은 시청자들 사이에서 '힐링 포인트'라고

불리며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영상은 별다른 자극적인 요소 없이 잔잔하게 흘러가는데 ..

정유미 씨는 "아이고, 아~"라고 말한 후

세탁기 앞에 앉아 빨래를 하기 시작했습니다.

 

 

방송에서는 그가 세탁물을 세탁기에 넣고

빨래를 하는 과정이 나옵니다.

그는 "여기서 이렇게 빨래를 해야될 줄

생각도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윤식당 촬영 후 정유미 씨는 빨래를 담당해왔습니다.

배우 윤여정 씨는 "유미가 이렇게 빨래를 해줬다"며

흐뭇한 미소를 짓기도 했습니다.

 

 

배우 이서진 씨는

"빨래를 이렇게 하는 방송이 없었다"고 말했고

나영석 PD는 "정유미 씨는 빨래 여신이다.

빨래 여신"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날 '윤식당'에서는 관광지 '핫플레이스'가 된

윤식당에 대한 얘기가 나왔습니다.

윤식당은 '만두 라면', '만두-에그 라면' 등

소소한 메뉴들로 시청자들 식욕을 자극하기도 했습니다.

 

 

28일 방송은 닐슨 코리아 기준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에서 동시간대 1위에 올랐습니다.

최고 시청률은 16%였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