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장영남 씨가 대학생

시절 유재석 씨에 대해 말했습니다.

27일 KBS2TV '해피투게더3'에서 장영남 씨는

"학교 다닐 때 (유재석 씨) 뵀다.

학교 신입생이었을 때 봐서 같은 신입생인

줄 알았다"고 했습니다.

 

해피투게더 장영남 유재석 대학생 시절

 

장영남 씨는 서울예대 92학번, 유재석 씨는 91학번입니다.

장 씨는 "(유재석 씨는) 항상 잘 갖춰 입고...

파스텔 계열 마이, 흰색 바지 (많이 입었다)"라고 했습니다.

 

 

유재석 씨는 전현무 씨에게 귓속말로

"우리 고모가 사준... 되게 비싼 (바지였다)"이라며

흡족해했습니다.

장 씨는 "볼 때마다 봄 같은 남자였다"며

유 씨를 칭찬했습니다.

 

 

전 씨가 "(유재석 씨) 허세는 없었냐"고 하자

장 씨는 "주변분들... 조금 있었던 것 같다"며 웃었습니다.

유 씨는 "그때 같이 다녔던 친구가 리마리오

(이상훈 씨)"라고 말했습니다.

 

 

장 씨는 서울예대에 다닐

당시 92학번 여신으로 통했습니다.

그에게 '대학로 이영애'라는 별명이

붙기도 했습니다.

 

 

이날 공개된 과거 사진을 본 게스트들은

"씨스타 보라 닮은 것 같다"고 했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