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의상 피팅에 나선 언니쓰 멤버들 ..

지난 21일 방송된 KBS '언니들의 슬램덩크2'에서

멤버들은 트와이스, AOA, 걸스데이

멤버들의 무대 의상을 직접 입었습니다.

 

언니들의 슬램덩크2 한채영 쯔위 의상 소화

 

한채영 씨는

"민망해"라며 멤버들 앞에 나섰습니다.

한채영 씨는 트와이스 쯔위가 '치얼업' 당시

입던 의상을 민소매로 소화했습니다.

 

 

공민지 씨는

"시카고의 농구 치어리더 언니 같아요"라며

감탄했습니다.

 

 

한채영 씨는

"근데 두 번의 굴욕이 있었어요"라며

"세 번째 입은 옷이 맞았어요.

옷이 안 맞더라고요"라고 말했습니다.

김숙 씨는 "너 너무 예뻐"라며

거듭 말했습니다.

 

 

마지막으로 걸스데이 '달링'

무대 의상을 입고 나타난 홍진경 씨는

"피가 안 통하니까 빨리 벗죠"라며

웃었습니다.

 

 

'언니들의 슬램덩크2'는 7명의

'언니'들이 걸그룹이라는

꿈에 도전하는 과정을 담았습니다.

김숙, 홍진경, 한채영, 공민지,

홍진영, 강예원, 전소미 양이 출연했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