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평론가 겸 방송인 허지웅 씨가

머리를 짧게 잘랐습니다.

허지웅 씨는 13일 인스타그램에

"빡구 정면샷"이라며 셀카 사진을 올렸습니다.

 

미우새 하차 허지웅 근황

 

공개된 사진에는 머리를

짧게 자른 허지웅 씨가 담겨 있습니다.

SBS '다시 쓰는 육아일기-미운우리새끼'

이후 처음으로 공개된 그의 모습입니다.

허지웅 씨는 지난 7일 방송을 끝으로

'미운우리새끼'에서 하차했습니다.

 

 

방송 이후 허지웅 씨는

인스타그램에 하차 소식을 알리며

"우리 엄마를 길에서 마주치면 반갑게 인사해주세요.

사이가 좋아진 김에 동생에게는 ps4를 선물했습니다.

하하하. 고마웠어요. 다음에 만날 때까지 모두들

건강하세요."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